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수일 울릉군수 부인, 포항 지진피해 1박2일 봉사활동

곽성일 기자   |   등록일 2017.12.21 09:24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최수일 울릉군수의 부인인 황순남 여사가 울릉군종합자원봉사센터 회원 15명과 함께 18~19일 1박 2일 동안 포항의 지진피해 현장에서 집수리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최수일 울릉군수의 부인인 황순남 여사가 울릉군종합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배석오) 회원 15명과 함께 매우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18~19일 1박 2일 동안 지진피해 현장에서 집수리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추운 겨울 조금이라도 빨리 이재민들이 집안에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진피해를 입은 북구 두호동의 1가구 담장 도색과 남구 오천읍 1가구 도배봉사활동에 참여했다.

황순남 여사는 “기온이 많이 떨어진 날씨에 지진피해 입은 포항시민이 빨리 집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센터 회원들과 구슬땀을 흘리며 봉사활동을 마무리했다.

최수일 울릉군수의 부인인 황순남 여사가 울릉군종합자원봉사센터 회원 15명과 함께 18~19일 1박 2일 동안 포항의 지진피해 현장에서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황순남 여사는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소속으로 평소 자원봉사센터 봉사활동에도 자주 참여해 왔으며, 울릉군새마을회, 여성단체협의회 소속으로 평소에도 봉사활동을 많이 해왔다.

주요 봉사활동으로는 김장김치 나눔봉사, 연탄배달봉사, 장애인, 독거어르신 밑반찬봉사, 환경정화활동, 노인의 날, 어린이날 홍보부스활동 참여 등 다양한 활동뿐만 아니라 너그러운 성품으로 자원봉사자들로부터 칭찬을 받고 있다.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