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시, 시민 불편해소 제설작업 ‘구슬땀’

대설에도 전체도로 통행 가능

황진호 기자   |   등록일 2018.01.10 18:44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문경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긴급 상황판단회의를 거쳐 이른 새벽부터 신속히 제설장비를 투입해 시가지 및 외곽지 주요 도로에 대하여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1월10일 새벽 2시를 기해 문경시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되자 문경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긴급 상황판단회의를 거쳐 이른 새벽부터 신속히 제설장비를 투입해 시가지 및 외곽지 주요 도로에 대하여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10일 문경시에 내린 눈은 최고 농암면 사현리 15Cm를 비롯해 시내지역은 7Cm, 동로면은 5Cm가 내리는 등 평균 6.8Cm의 눈이 내려 최근 들어 최고의 강설량을 기록했으며, 오전 5시50분에 대설주의보가 해제됐다.

이번 제설작업에는 시청 덤프트럭 6대 및 포크레인 1대를 동원하여 주요도로에 대해 제설작업을 하는 한편, 읍·면사무소에 보유하고 있는 청소차에 제설장비를 장착하여 읍·면별로도 제설작업을 실시하였을 뿐 아니라, 전체 시청 공무원 비상소집으로 출근길 보행자의 통행에 불편이 없도록 보도의 제설작업도 병행해 실시했다.

그 결과 문경시에는 이번 내린 눈으로 인해 고갯길을 비롯한 전체 도로에 대하여 차량통제구간이 없이 통행이 가능토록 한 것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예상보다 많은 눈이 내린 가운데에도 적극적으로 제설작업에 참여해 준 공무원 여러분에게 감사를 드리며, 이렇듯 문경이 안전뿐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일등문경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