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시민단체 "대구은행 비자금 수사 검찰이 나서라"

김현목 기자   |   등록일 2018.01.10 20:24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0일 오전 대구검찰청 앞에서 대구경실련·대구참여연대 등 대구지역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박인규 대구은행장 구속 및 하춘수 전 행장의 비자금 수사를 촉구하는 모습이다.
대구지역 시민단체가 박인규 대구은행장 구속 및 하춘수 전 행장 비자금 수사를 촉구하고 나섰다.

대구경실련 등 10여개 단체는 10일 대구지방검찰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이 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박인규 은행장의 불법 비자금 조성, 횡령에 대한 대구경찰청 수사가 부실하고 미온적이라고 날을 세웠다.

또한 사전 구속영장이 기각되고 아무런 조치가 없는 등 검찰 수사에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따라 검찰이 스스로 즉각 감찰을 벌여 수사가 지지부진한 이유를 밝히라 목소리를 높였다.

하춘수 전 행장의 불법 비자금 조성 의혹도 경찰이 소극적인 수사 태도를 보이고 있는 만큼 검찰이 직접 수사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조광현 경실련 사무처장은 “지금 까지 토착형 권력비리에 대한 수사기관의 수사 태도를 보더라도 이번 사건은 이례적”이라며 “5개월이 지나도록 불법 비자금에 대해 기소조차 하지 않는 등 수사가 허술하다”고 밝혔다.

김현목 기자

    • 김현목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