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문화재단 '포항시민 희망콘서트' 연기 결정

곽성일 기자   |   등록일 2018.01.11 09:31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포항문화재단이 오는 26일에 포항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하기로 했던 포항문화재단 출범 1주년 및 지진피해 치유를 위한 ‘포항시민 희망콘서트’를 부득이 무기 연기한다고 밝혔다.

재단은 애초 재단 출범 1주년(2017년 1월1일 출범)을 기념하고 지난해 11월 15일 발생한 강진으로 인해 고통받고 있는 시민들의 아픔을 문화예술로 어루만져주고 침체된 지역사회 분위기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포항시민 희망콘서트’를 추진했으나, 흥해읍 소재 A아파트가 추가로 위험판정을 받는 등 피해상황이 이어지고 있고, 포항시 전 공무원과 유관기관, 자원봉사자, 시민 등이 사태수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이같이 결정했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기다렸을 많은 시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추후 지진과 관련한 어려운 상황이 마무리되고 나면 남녀노소 시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더 좋은 공연으로 보답하도록 하겠다”’며 시민들의 양해를 거듭 부탁했다.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