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난해 대구 식중독 환자 급감

배준수 기자   |   등록일 2018.01.11 20:2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지난해 대구지역에서 발생한 식중독 환자 수가 전년에 비해 76%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시에 따르면, 2016년에는 학교 4곳에서 192명, 유치원 5곳 125명, 어린이집 1곳 13명 등 모두 23곳에서 383명의 식중독 환자가 발생했다. 반면, 지난해에는 학교 1곳 20명, 유치원과 산후조리원 각 1곳 19명 등 모두 18곳에서 91명의 환자가 발생했다. 2016년 대비 발생 건수는 22%, 환자 수는 76% 줄어든 수치다.

학교급식소와 횟집과 김밥집 등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은 곳을 상대로 지도점검 등 예방활동을 강화한 덕분이라고 대구시는 분석했다.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