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 '60억원 확보'

죽장면,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중심지 활성화 공모 최종 선정

곽성일 기자   |   등록일 2018.01.22 17:12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포항시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18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인 농촌중심지 활성화(일반지구) 공모 사업’에 죽장면이 최종 선정되면서 총 사업비 60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은 주민이 주도해 읍·면 소재지를 대상으로 기반시설 등을 종합 정비하고 경제, 복지, 문화 등 중심지 기능을 활성화해 농촌의 활력과 생활의 질을 높이기 위한 지역개발 사업이다.

특히, 이번 공모 선정은 관련 공무원들의 중앙부처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2016년부터 마을 추진위원회 구성, 주민 역량강화 교육 등 철저한 사전준비로 얻어진 결실이다.

2018년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으로 선정된 죽장면은 5년간 사업비 60억 원이 투입돼 자연과 역사가 공존하는 에코뮤지엄(Eco-Museum)을 주제로 죽장면의 전반적인 경제, 문화, 복지 등의 생활기반시설 확충을 통해 낙후된 정주여건과 지역경관을 개선하고 중심지 기능을 활성화해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2016년에 선정된 장기면, 청하면과 더불어 3개면 총 178억 원의 중심지활성화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내년도 신규 공모사업에서도 선정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