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 ‘선비고을 야간여행’ 道 지원 평가 A등급

양승복 기자   |   등록일 2018.01.22 20:1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영주시의 ‘풀내음 가득한 선비고을 야간여행’이 경북도의 야간관광상품 지원 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경북도는 문화유산, 자연자원 등을 활용한 특색있고 차별화된 야간관광상품을 통해 체류형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2018 야간관광상품’ 지원 시군을 선정했다.

B등급은 김천시의 ‘직지 나이트투어’, 문경시의 ‘문경새재 달빛사랑여행’이 , C등급은 경주시의 ‘신라 달빛기행’, 성주군의 ‘12수호지신과 한개보물찾기’, 안동시의 ‘달빛투어’, 울진군의 ‘야야(野夜)놀자’, 영양군의 ‘밤하늘 별빛투어’ 등 모두 8개 사업이 각각 선정됐다.

야간관광상품은 지난해 12월 각 시군에서 야간관광상품 사 업 신청을 받아 지난해 사업실적과 올해 사업계획서를 검토, 내용의 충실도, 상품의 발전가능성, 지역기여도 등을 기준으로 외부 전문가들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했으며, 오는 3월부터 각 시군별로 운영된다.

A등급은 2000만원, B등급은 각 1500만원, C등급은 1000만원의 도비 지원을 받는다.

김병삼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경북의 독특한 문화유산, 자연자원, 놀이, 공연 등 경북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독창적인 야간관광상품의 발굴, 지원을 통해 보다 많은 관광객들이 경북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