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 최대 규모 수상태양광 발전설비 추진

한수원, 화성시·화성솔라에너지와 100MW 규모 사업 공동개발협약

황기환 기자   |   등록일 2018.02.12 21:0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한수원은 12일 경기도 화성시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설비 건설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경기도 화성시에 국내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설비를 건설한다.

한수원은 12일 경기도 화성시, 화성솔라에너지와 공동으로 국내 최대 규모 수상태양광 발전설비 건설과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화성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오순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과 채인석 화성시장, 윤진수 화성솔라에너지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화성호 100MW 수상태양광 공동개발’은 국내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 사업으로, 사업규모가 2200억 원에 달한다.

한수원은 화성시 화옹지구에 위치한 화성호의 약 8.3%에 해당하는 86만 1000㎡를 장기 임차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오순록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수원과 화성시, 화성솔라에너지는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뿐 아니라 화성시 신재생에너지 사업 개발을 위해 협력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주민 소득 증대와 신규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수원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을 위해 원전본부 및 양수발전소 유휴부지 자체사업, 대규모 사외부지 매입·임대 등 사업방식을 다각화하고, 2030년까지 10조 원을 투자해 태양광·풍력 위주의 신규 신재생설비 7.6GW를 확보할 계획이다.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