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CBS 조찬기도회 22일 오전 7시 개최

범어교회 갈릴리 채플에서

배준수 기자   |   등록일 2018.02.20 17: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대구CBS(본부장 감일근)가 주최하는 ‘제1회 대구시의 발전과 부흥을 위한 CBS조찬기도회’가 22일 오전 7시 대구 범어교회(장영일 목사) 갈릴리 채플에서 열린다.

대구에서는 처음으로 열리는 CBS조찬기도회에는 지역 교계와 기관장, 정치·경제 지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회복과 은총을 위한 간구’를 주제로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한마음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대구의 발전 및 복음화를 위해 하나님께 간구하는 시간을 가진다.

한반도 평화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대구발전과 민생안정, 대구복음화와 다음 세대를 위한 특별기도 순서로 진행된다.

다음 세대를 생각하는 CBS는 특히, 지역의 젊은 목회자들과 청소년들을 세우기 위해 지역 교계 및 사회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를 위해 CBS는 올해 슬로건을 ‘다음세대를 위하여’로 정하는 등 청년복음화에 전사적인 힘을 모으고 있고, 올해 중 ‘다음세대 목회자 포럼(가칭)’을 구성해 ‘연합주일학교’, ‘대학생 연합영성훈련’ 등의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1959년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 민영방송으로 출범한 대구CBS가 올해 개국 59주년을 맞았고, 2017년 12월 1일 음악FM(97.1MHz)방송을 개국해 CCM과 클래식, 팝송, 가요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24시간 방송하며 지역민에게 안식을 제공하고 기독교적 가치에 기반한 건강한 문화를 창달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감일근 본부장은 “국가적으로나 대구에 있어 올해는 중요하고 어려운 시기인데, 대구 교계와 대구시를 이끌어가는 각계 각층의 지도자들이 교단과 정파를 초월해 함께 기도하며 대구의 발전과 부흥을 위해 하나님께 길을 묻고, 그분의 인도하심을 구하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각별한 관심을 당부했다.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