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소방서, 재빠른 대처로 교통사고 현장 인명구조

황진호 기자   |   등록일 2018.02.23 23:0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문경소방서는 지난 22일 오후 9시 57분께 문경시 마성면 오천리 도로에서 5t 트럭이 가드레일과 충돌한 교통사고 현장에 신속히 출동하여 인명을 구조했다.

119구조구급센터는 현장 도착시 트럭운전자 이모씨(64)가 부상당한 채 찌그러진 차량에 갇혀 나오지 못하고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급박한 상황이었다.

이에 구조대원들은 현장상황을 파악하고 유압장비를 이용해 차량문을 개방 후 부상당한 운전자에게 응급처치를 실시함과 동시에 신속하게 차량에서 구조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진우 문경소방서장은 “야간 운전 시 사고 발생 우려가 높기 때문에 감속운전, 안전거리 확보 등 더욱더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교통사고 발생 시 신속한 인명구조가 이뤄질 수 있도록 소방차량에 양보운전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