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명재, 농산물 유통공사 설립 농도 위상 제고

이종욱 기자   |   등록일 2018.03.18 20:4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박명재 국회의원
경북도지사에 출마한 박명재(포항남·울릉) 국회의원은 18일 본격적인 농번기를 앞두고 ‘경북농업 르네상스 실현’에 나설 것이라며 농업관련 공약을 밝혔다.

그는 “농업은 이제 4차산업혁명시대에 대비해 당당한 국제경쟁력을 갖춘 ‘미래산업’으로 육성돼야한다”며 “경북농정이 앞으로 농민에·농민에 의한·농민을 위한 농정이 될 수 있도록 ‘경북농업의 재설계’를 통해 농도(農道) 경북의 위상을 획기적으로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농업의 미래산업화를 위해서는 가장 현실적인 어려움인 생산농산물의 판로 개척과 확보, 가격 보장은 물론 안전한 농산물의 안정적 공급이 보장돼야 한다”며 (가칭) ‘경상북도 농산물 유통수출 공사’를 설립·운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농촌고령화에 따른 문제 해소를 위해 농기계 임대 사업장의 대폭 확대 등 시설현대화와 함께 대형 농기계를 구비한 ‘영농대행단’을 구축·운영하는 한편 귀농청년들을 투입해 일자리창출과 소득보장은 물론 경쟁력을 갖춘 규모화 된 농업을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농번기 일손확보를 위한 ‘계절취업 영농지원단 합숙소’및‘공동급식소’를 건립·운영, ICT를 활용한 스마트농업의 확산과 농업의 6차산업화를 통해 새로운 농업·농촌 활력을 창출하는 한편 △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 운영 △귀농·귀촌인 정착지원 강화 △청년농업인 리더 양성 △농촌 생활환경 정비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이외에 앞서 밝힌 경북농민사관학교를 경북종합사관학교로 확대해 명실상부한 경북농어민·청년·여성교육의 산실로 만들어 청년들이 돌아오는 경북, 여성친화 경북으로 만들어 경북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