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6명, 솔깃한 공약 '눈길'

김정수·안상섭·이경희·이찬교·임종식·장규열 예비후보

정형기 기자   |   등록일 2018.04.16 17:3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왼쪽부터 사진 위 김정수·안상섭·이경희, 아래 이찬교·임종식·장규열 예비후보. 가나다 순
6·13 지방선거가 두 달이 채 남지 않은 가운데 6명의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마다 주요 핵심 공약과 다양하고 특색있는 공약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 임종식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임종식 예비후보는 깊이 있는 소통 및 다양한 정책제시를 통해 아이들의 행복한 미래와 대한민국의 표준이 되는 경북교육을 실현을 위해 △지진과 미세먼지 걱정없는 ‘안전한 학교’ △돌봄부터 대입까지 ‘책임지는 교육행정’ △‘행복학교 거점지원센터’ 설립을 비롯한 ‘폭력없는 학교’ △4차산업시대 선도 역량강화 위한 교육혁신과 ‘수학 포기자 없는 학교’ △읍면지역 초등자유학구제 및 특성화 교육 강화를 통한 ‘농촌 유학 선도’ △‘교육공동협의체’ 구성과 지역사회 협력 강화를 통한 ‘장벽 없는 교육청’ 만들기 등을 제시했다. 특색 공약으로 학부모 인원 동원 사업 폐지도 약속했다.

▲ 안상섭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안상섭 예비후보는 5대 교육 비전으로 △배움이 행복한 학생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 △열정으로 가르치는 선생님 △함께하는 교육공동체 △교육본질에 충실한 교육 행정과 8대 중점시책-①독서 교육, 토론·논술 교육, 도서관 네트워크 활성화 ②독도 사랑 학교 운영 및 독도 교육 거점 도시 육성 ③학생 배움 중심 수업혁신 및 학교 교직원 행정업무 획기적인 감축 ④학부모 학교 참여 제도(네트워크) 보장 및 학부모 5대 만족도 조사 ⑤지방공무(직)원 근로조건 개선 및 사기진작, 갑질 행위 예방 및 근절책 마련 ⑥학교폭력 없는 안전한 학교, 미세먼지 대책 교육 및 스마트폰 중독 예방과 치료 ⑦글로벌 세계시민 교육, 다문화 교육 정책학교 및 다문화 교육센터 운영 ⑧무상급식 확대와 지역농축수산물의 지역 소비와 교육에서 사회적 협동조합(보육, 돌봄, 교복, 매점 등) 도입을 공약했다. 또 독도 교육강화를 위해 독도교육지원청 설립을 내걸었다.

▲ 이경희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이경희 예비후보는 경북 교육의 현주소로 수요자의 교육에 대한 만족도나 학생들의 행복지수 기대 수준 이하, 교육공동체가 안고 있는 부담과 고통의 체감 지수 심화, 전통적인 교육방식과 폐쇄적이고 경직된 교육행정시스템에 안주, 성과 위주, 입시중심의 역 피라미드식 교육정책, 학교급간·학교 간·지역 간의 교육격차가 심화를 문제로 꼽으며 △진정한 교육자치 확대 △개방형 교육행정 시스템 도입 △미래형 학교 모델 도입 △교육급식 전면 확대 △건전한 청소년 문화 조성 △맞춤형 진로 교육 실시 △위기 갈등 해소 시스템 구축 △유아교육 평등화 실현 △온종일 돌봄 보장 △가치 체험 학기제 도입 등 ‘건강한 학교 만들기 10대 프로젝트’ 청사진을 제시했다. 이와 함께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교육정책으로 ‘아이들이 행복한 학교 만들기’를 추진해 눈길을 끌고 있다.

▲ 김정수 경북도교육감 예비후보
김정수 예비후보는 40년 동안 유지된 평준화 체제로 무너진 대한한국의 교육을 되살리기 위해 출마했으며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경북형 미래학교’의 실현 △교육수요자를 위한 ‘경북도민 교육주권시대’ △‘효율적, 민주적인 미래학교’로의 변화 △미래를 주도하는 인재로 성장하는 아이들 △선생님을 위한 ‘교권회복 토탈지원시스템’ △수요자가 중심이 되는 교육현장 △지역, 국가, 세계와 소통하는 교육환경 △민·관·학 협력의 교육거점지구 지정을 공약으로 제시하고 ‘격이 다른 교육감 후보, 대한민국 보수 교육의 품격’이란 슬로건을 걸고 40여 개의 세부공약을 마련했다. 또 경북교육청, 경북도청, 각 지역 교육지원청 시·군 지자체가 협력해 ‘4차산업 혁명 기반의 미래교육발전위원회’를 구성과 지역 교육지원청 단위의 미래교육지원센터 구축을 밝혔다.

▲ 장규열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장규열 예비후보는 교육은 본질상 특정 이념을 표방해서는 안 되며 학생들은 세상의 다양하고 풍성한 생각들과 이념들에 대해 균형 있게 배워야 한다고 설명하며 △학교를 믿을 만한 곳으로 만들어 가겠다 △선생님들의 기를 살려 드리겠다 △교육지원 행정을 쇄신하겠다 △교과과정을 선진형으로 바꾸겠다 △학교를 통해 마을교육 공동체가 살아나도록 하겠다 등 5대 공약을 준비했다.

▲ 이찬교 경북교육감 예비후보
이찬교 예비후보는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거대한 혁신적 교육체제를 기획하고 경북교육의 새판을 짜겠다며 △불통교육의 근본원인인 권위주의적인 교육행정체제와 문화 쇄신 △평준화 도입과 지역균형을 통한 교육의 공공성 강화 △중학교 완전 무상교육 시행과 고등학교까지 무상급식 전면실시로 교육복지 확대 △거대한 전환기에 혁신교육과 차별 없는 공감·공존의 교육 시행 △민주시민 교육과 노동존중 교육 및 안전교육 강화를 대표적인 핵심 공약으로 내놓았다. 특히 안보통일교육이라는 이름으로 ‘북한에 대한 좋지 않은 인식을 심어주는 교육’과 ‘남북 간의 대립과 갈등을 부추기는 교육’ 극복을 위해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지원 조례제정 △평화통일교육을 주제로 한 교과용 도서 제작·보급 △4·3역사 현장체험학습 실시 △상호존중에 입각한 북한 이해 교육 프로그램 실시 △평화통일교육 마음 넓히기 체험학습교육 확대 등 평화통일 교육 공약도 만들었다.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