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선 여론조사 중복 응답 혐의···기초의원 선거 예비후보 고발

이기동 기자   |   등록일 2018.05.24 20:43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경북도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는 제7회 지방선거와 관련해 자유한국당이 실시한 당내 경선 여론조사에서 유선전화 등으로 특정 후보 지지를 중복 응답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경북의 한 기초의원선거 A 예비후보를 대구지방검찰청 안동지청에 고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여심위에 따르면 A 예비후보는 지난 4∼5월 선거사무소 등에 설치한 유선전화 22대를 자신 휴대전화에 착신 전환한 뒤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당내 기초단체장, 광역의원 등 5개 선거 경선 여론조사에서 특정 후보를 지지한다고 24차례 중복으로 응답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북여심위 관계자는 “불법선거여론조사 특별조사팀을 신속하게 투입해 고발 조치하는 등 선제적 대응을 통해 불법선거여론조사에 강력히 대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
  •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