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통 약자에 하이패스 단말기 특별 보급

도로公-신한카드, 업무협약 체결

박용기 기자   |   등록일 2018.06.24 21:1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정대형 한국도로공사 영업본부장(왼쪽)이 김영호 신한카드 영업추진그룹 부사장(오른쪽)과 21일 한국도로공사 본사에서 감면 및 심형 단말기 특별보급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와 신한카드사는 지난 21일 김천혁신도시 한국도로공사 본사에서 하이패스 단말기 특별 보급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장애인, 국가유공자 등 사회적 약자가 사용하는 감면단말기와 작은 크기의 심형 단말기 지원금을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감면단말기는 기존에 보조금을 지급 받지 않은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최대 3만 대를 보급한다.

특히 도로공사가 기존에 장애 등급별로 차등 지급했던 보조금을 일괄적으로 6만 원으로 상향 지원해 교통약자의 단말기 구매 부담을 없앴다.

기존 하이패스 단말기보다 크기가 작아 설치가 쉬운 심형 단말기는 도로공사가 1만 원을 지원해 최대 13만대를 보급한다.

대상자는 신한카드 신규 고객 혹은 기존 고객 중 단말기를 신청한 고객으로 기간은 오는 7월 10일부터 연말까지다.

도로공사는 또한 감면단말기 등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감면단말기 구매와 지문등록을 한 번에 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기존에는 단말기 구매 후 지문등록을 위해 주민센터나 도로공사 지역본부·지사를 방문해야 했지만, 앞으로는 고속도로 하이패스 센터에서도 등록할 수 있도록 단계적으로 확대한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협약을 계기로 하이패스 이용률이 향상되고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의 협업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