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정 상옥토마토, 홍콩·대만 입맛 공략 나서

10월말까지 150t 수출

곽성일 기자   |   등록일 2018.07.18 20:32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상옥 토마토가 18일 죽장면 상옥리에서 수출 상차식을 갖고 첫 수출을 시작했다.
청정지역 죽장 상옥에서 재배한 ‘상옥토마토’가 홍콩과 대만 수출길에 올랐다.

수출물량은 5t으로 이상고온과 다습한 날씨의 영향으로 예년에 비해 수확량 저조가 예상되는 가운데 18일 죽장면 상옥리에서 수출 상차식을 갖고 첫 수출을 시작했다.

상옥토마토는 관행재배인 평야지에 비해 비옥한 토질의 고랭지 지역에서 재배돼 비교적 색상이 선명하고 과육이 단단하며 당도가 높아 홍콩을 비롯해 대만, 말레이시아 현지인들로 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오는 10월 말까지 150t 정도 수출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수출되는 죽장토마토는 kg당 1500원~2000원 내외로 내수시장보다 비교적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어 농가소득 증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상옥토마토 재배단체는 포항농산물수출영농조합법인(대표 손근락)과 스마일빌리지 상옥작목반(대표 최근복)으로 재배농가는 26가구, 재배면적은 8ha, 총생산량은 500t 정도로 여름철 농가소득 증대에 큰 몫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신선농산물 수출이 농가소득 제고와 수급안정에 도움이 되고 있는 만큼, 일본 등 기존 주력시장과 더불어 아세안 시장으로의 시장 확대를 추진하고 시장특성에 맞는 수출전략을 수립해 포항시 농산물 수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토마토 재배 하우스 시설개선 및 친환경 농기자재 지원을 통해 수출규격에 적합한 토마토 생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