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서 승용차 번개탄 피운 30대 숨진채 발견

황진호 기자   |   등록일 2018.07.20 14:0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9일 오후 5시께 문경시 동로면 명전리 단양천 옆에 주차된 차량내에서 A모씨(38)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자신의 소유 프라이드 승용차 내 번개탄 연소로 질식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A씨는 지난 18일 청주청원경찰서에서 자살의심 공조요청을 해온 요구호자였다고 밝혔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