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클라우드 선도활용 시범지구 조성사업 선정

2년간 국비 8억8천만원 지원받아···한방 의료정도 플랫폼 개발 수행

양승복 기자   |   등록일 2018.08.09 18:21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경북도청사 전경.
경북도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한 클라우드 선도활용 시범지구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2년간 국비 8억8000만원(총 사업비 17억6000만원)을 지원받는다.

클라우드 선도활용 시범지구 조성사업은 지자체 내 금융·의료·교육 등 주요 데이터를 클라우드 컴퓨팅과 접목해 새로운 가치 창출과 서비스 혁신 성공사례를 발굴·확산시켜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한 시범사업이다.

클라우드는 데이터나 소프트웨어를 인터넷과 연결된 중앙컴퓨터에 저장해서 인터넷에 접속하기만 하면 언제 어디서든 데이터나 소프트웨어를 이용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한다.

경북도 이번 공모에서 대구시와 컨소시엄을 구성, 클라우드 기반의 한방 의료정보 플랫폼 개발, 체질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 생체나이 분석, 손해보험 전자 청구 서비스 등을 지원하는 의료·금융 융합서비스 클라우드 선도활용 사업을 제안해 최종 선정됐다.

경북도는 포항테크노파크 주관으로 한약 원내·원외탕전 서비스, 한약처방 관리 및 한방의료 정보서비스와 데이터 분석을 통해 개인체질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방 의료정보 플랫폼 개발을 수행한다.

정성현 경북도 과학기술정책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클라우드 활용 분야의 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다양한 적용기술을 개발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