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경 진안리서 백골 변사체 일부 발견

황진호 기자   |   등록일 2018.09.14 23:0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문경경찰서
14일 오후 4시께 문경시 문경읍 진안리에서 백골 변사체 일부(팔 부위)가 발견돼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변사체가 발견된 이곳은 문경시에서 추진하는 진안뉴휴양촌조성공사 현장으로 약 한 달 반 전에 포크레인 작업 후 폭우로 토사가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변사체 일부는 이곳 시공회사 현장소장인 A모씨(44)에 의해 발견됐으며, 이 일대는 과거 공동묘지로 사용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당국은 이 변사체에 대한 DNA조사는 물론 나머지 변사체 행방을 찾아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