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삼촌 처럼'…영천유소년축구단 창단식 개최

권오석 기자   |   등록일 2018.09.20 20:29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영천유소년축구단이 창단했다.
영천시체육회(회장 최기문)는 20일 생활체육관에서 영천유소년축구단 창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창단식에 이상득 행정자치국장을 비롯해 이춘우·박영환 도의원, 시의원, 영천시축구협회 임원진, 학부모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단기전달, 창단사, 선수 선서 등 순서로 진행됐다.

영천유소년축구단은 성남일화와 수원FC에서 선수생활한 임규식 감독을 필두로 양경보 코치, 관내 초등학생 40명으로 구성했다.

임 감독은 올 1월부터 유소년축구단을 지도하고 있으며 전국대회 입상을 창단 초기 목표로 삼고 영천강변체육공원 유소년축구장에서 주4회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오는 29일 충북 보은에서 개최되는 2018 알프스 속리산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에 첫 출전해 그동안의 훈련 성과를 점검한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의 미래인 어린이들이 유소년축구단을 통해 튼튼한 체력은 물론 아름다운 꿈과 희망을 동시에 키워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체계적인 훈련으로 우리 영천에서 제2의 손흥민 선수가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 권오석 기자
  • 영천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