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동시의회, 2019년도 본예산 편성·출입국 존치 추진 등 논의

제5차 의원전체간담회

오종명 기자   |   등록일 2018.10.16 18:3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안동시의회 15일 소회의실에서 의원 전체간담회를 개최했다.


안동시의회는 15일 의회 소회의실에서 의원 전체간담회를 열고 집행부로부터 2019년도 본예산(일반회계) 편성계획 등 시정 주요 현안에 대한 설명을 듣고 해법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2019년도 본예산 편성 시 일자리 창출과 시민안전,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기 위한 사업에 재원을 우선 배분하도록 주문하고, 전년도대비 6억8000만원 정도 늘어난 10개 사업의 출연금 지원계획도 꼼꼼히 살폈다.

또한, 이동 출입국 존치 추진현황에 대해 북부지역 등록 외국인 수가 4494명으로 출장소 설치 기준인 1만 명에 못 미쳐 안동출장소 설치는 어려운 실정이지만, 대부분 보호자 도움이 필요한 다문화 가정이 안동에 많은 만큼 시민의 불편을 감안하여 이동출입국 서비스가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특별히 당부했다.

정훈선 의장은 “대규모 시설투자의 경우 사전에 의회와 충분한 논의를 거쳐줄 것과 간담회를 통해 장기적 관점으로 지역의 발전을 위한 건설적인 대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자”고 집행부에 당부했다.

오종명 기자

    • 오종명 기자
  • 안동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