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체로 맑은 경북·대구 추위 이어져

류희진 기자   |   등록일 2018.12.13 20:2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한파 특보가 발효 중인 경북과 대구에 당분간 영하권의 아침 기온이 전망된다.

13일 대구기상지청은 오후 11시를 기해 청송, 의성, 영주, 안동, 군위, 경북북동산지와 영양평지에 한파주의보를 발효했다.

같은 날 대설주의보가 발표된 울릉도·독도에는 금요일인 14일 오후까지 5~10㎝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지청에 따르면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의성 -13.1℃, 청송 -12.5℃를 비롯해 안동 -11.7℃, 대구 -4.0℃, 포항 -1.8℃를 기록했다.

낮 최고기온은 안동 3.7℃, 포항 6.6℃, 대구 6.8℃ 등의 분포를 보였다.

또, 서해상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을 것으로 예보됐다.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봉화·군위 -11℃, 영양·청송 -10℃를 비롯해 안동 -9℃, 대구 -6℃, 포항 -3℃ 등 -11~-3℃ 분포로 전 지역이 영하권에 들겠다.

낮 최고기온은 안동 3℃, 대구 4℃, 포항 5℃ 등 2~5℃ 분포로 전날보다 2~3℃가량 낮은 낮 기온이 예상된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12~-2℃며 낮 최고기온은 5~8℃의 분포를 보이며 아침 기온은 영하권에 머물며 전날과 비슷한 낮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 경북북부내륙과 일부 남부내륙에 한파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류희진 기자

    • 류희진 기자
  •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