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 북구청, 우현동 아치골서 또다시 멧돼지 포획

22일까지 집중 포획

손석호 기자   |   등록일 2019.02.21 20:5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포항시 북구청 도심지 포획단은 20일 우현동 아치골에서 멧돼지 1마리를 포획했다.
포항시 북구청(구청장 권태흠) 도심지 포획단이 북구 우현동 아치골 등산로 일대에서 20일 80㎏의 멧돼지 한 마리를 또 다시 포획했다.

포획 전날인 19일 아치골 등산로 인구 농가 주민으로부터 300㎏ 이상의 대형 멧돼지가 배 과수원에 나타났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서·소방서 등과 긴급 출동해 과수원 인근을 샅샅이 수색했다.

하지만 어두워진 날씨 탓으로 안전 문제가 우려돼 다음 날인 20일 전국수렵인참여연대 엽사 2명, 사냥개 4마리로 포획단을 꾸려 재 포획에 나섰다.

포획단은 오전 수색에서 300㎏ 이상 멧돼지를 발견해 추격하다 멧돼지와 사냥개가 접전 중 사냥개가 부상을 당해 오전 포획활동을 잠시 중단했고, 오후 재수색을 통하여 80㎏의 멧돼지 한 마리를 잡았다.

한편 포획단은 앞서 지난 12일 특별수렵에 나서 우현동·창포동 일대에서 멧돼지 3마리를 포획한 바 있다.

장숙경 북구청 복지환경위생과장은 “최근 우현동·창포동 일대에서 멧돼지가 많이 목격되고 농가 인근·도심지 주차장까지 내려오고 있어 주민 안전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최근 목격된 300㎏ 이상 대형 멧돼지는 사람 생명을 위협할 수 있어 22일까지 집중 포획 활동을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손석호 기자

    • 손석호 기자
  •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