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의락 의원, 개원 첫 주말 '민원의 날' 열어

내일부터 매주 토요일 오후 2시

이기동 기자   |   등록일 2016.06.02 21:3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무소속 홍의락(대구 북구을) 의원이 20대 국회 개원 첫 주말인 오는 4일 오후 2시부터 매주 토요일 '민원의 날'을 새롭게 시작한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지난해 6월 13일부터 매주 민원의 날을 열고 주민 민원을 청취하고 주민과의 소통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홍 의원은 "민원이 곧 민심이다. 민원을 들어주는 것만으로도 고마워 했던 주민들을 잊을 수 없다"며 "주민의 입장과 눈높이에서 상황을 함께 고민하면서 엄중한 책임감도 절실히 느꼈다"고 말했다.

또, "그동안 민원내용을 보면 도로교통, 부동산, 복지, 법률, 환경, 의료, 기타 순으로 파악된다"며 "해결한 민원도 있지만 그렇지 못했던 민원은 총선공약집에 싣기도 했으며 예산 등 현실적 한계로 해결이 힘든 민원도 많지만 더욱 면밀한 검토와 접근으로 해법 찾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
  •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