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재즈 기타리스트 피터 번스타인, 23∼25 내한 공연

23일 오후 7시 서울 마포아트센터, 24일 오후 7시 대구 아트팩토리 청춘, 25일 오후 5시 김해 복합문화공간EASY

연합   |   등록일 2017.06.17 16: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미국 출신 재즈 기타리스트 피터 번스타인(50)이 오는 23∼25일 내한 공연을 연다고 공연기획사 플러스히치가 14일 밝혔다.

피터 번스타인은 23일 오후 7시 서울 마포아트센터를 시작으로 24일 오후 7시 대구 아트팩토리 청춘, 25일 오후 5시 김해 복합문화공간EASY에서 사흘간 관객들과 만난다.

이번 공연은 ‘재즈의 전설’ 고(故) 델로니우스 몽크(1917∼1982)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피터 번스타인은 몽크의 걸작인 ‘브릴리언트 코너스’(Brilliant Corners), ‘리플렉션스’(Reflections), ‘루비, 마이 디어’(Ruby, My Dear) 등을 베이시스트 덕 와이스, 드러머 빌리 드러몬드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지난 1999년 재즈 피아니스트이자 보컬인 다이애나 크롤 내한 시 밴드의 일원으로 한국을 방문하고, 2013년 사천국제재즈워크숍의 강사로 참여한 적은 있지만 단독 내한 공연을 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공연 입장권은 티켓링크, 예스24, 네이버예약, 옥션티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문의 02-941-1150.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