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주 신당 하수처리장, 친환경 생태공원으로 새단장

총 사업비 96억원, 내년 착공 후 2019년 준공

황기환 기자   |   등록일 2017.06.18 17:1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경주시는 천북면 신당 하수처리장 주변에 2019년까지 친환경 생태공원을 조성키로 했다. 사진은 신당 친환경 생태공원 기본 구상도.
경주시 천북면 신당 하수처리장 주변이 2019년까지 친환경 생태공원으로 변모한다.

형산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는 신당 생태공원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96억 원을 투입, 신당 하수처리장을 중심으로 자연과 사람이 어우러지는 자연 친화적 생태공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특히 신당리 하수처리장인 에코물센터 인접부지에 들어서는 이 사업은 환경기초시설의 부정적 이미지를 벗어나 생물의 다양성 보전 및 시민과 관광객의 생태학습과 체험, 여가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추진된다.

지난 2015년 기본구상 및 타당성 검토를 시작한 경주시는 올해 10월까지 공원조성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하고 내년에 사업 착공에 들어가 2019년 준공할 계획이다.

이 생태공원은 ‘천년의 물, 그 속에서 누리는 즐거움’이라는 컨셉으로, 생태·전통, 체험·놀이, 교육·연구 등 3가지 키워드에 적합한 시설과 공간으로 구성된다.

이에 따라 신라의 우수한 물 문화를 외부공간에 재현한 천년우물과 월담지, 왕릉을 모티브로 한 언덕과 동궁의 진귀한 초화를 보여주면서 천년고도 경주의 정체성을 드러내고, 형산강의 생태적 특성을 접목한 친수공간과 휴게시설을 조성한다.
경주시는 천북면 신당 하수처리장 주변을 친환경 생태공원으로 조성키로 하고 지난 16일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또한 아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물놀이배움터, 자연과 쉽게 교감하고 친해질 수 있는 미끄럼언덕, 구릉놀이터, 터널놀이터, 생태놀이터 등 환경친화적 테마와 재료를 활용한 체험 및 놀이시설을 구상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곤충백화점, 그루터기 등 자연 소재를 활용한 생태배움터를 조성하고, 환경과 관련한 다양한 실외 전시와 공연 및 행사가 이뤄지는 열린 공간으로 광장과 야외무대도 도입한다.

이밖에 하수처리장의 진입부에 위치한 저류조에 대해서도 정체된 물 흐름을 개선하고, 단절된 산책로를 연결해 저류지 전체를 순환하는 동선을 확보하고, 경관개선을 위한 분수와 야관조명도 설치할 계획이다.

경주시는 이러한 생태공원이 조성되면 물과 환경에 대한 가치 확산을 통해 친환경 수변도시로 거듭나고 있는 경주의 생태도시 이미지를 높일 뿐만 아니라, 형산강의 우수한 생태 문화자원을 활용한 관광자원화로 상당한 경제적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경주시는 지난 16일 영상회의실에서 형산강(신당) 생태공원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진행 중인 기본계획 및 설계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