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체육회-베트남 호찌민, 교류사업 추진

- 호찌민 문화체육청 관계자와 간담회 통해 체육교류 양해각서 체결키로 합의 -
- 체육지도자 취업, 호찌민-경주엑스포2017 홍보 친선경기 개최 -

이종욱 기자   |   등록일 2017.06.19 21: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도네시아 서자바주와의 해외스포츠 교류사업을 성공시켰던 경북체육회가 베트남 호찌민시와도 해외스포츠 교류사업을 추진한다.

19일 경북체육회는 지난 14일 베트남 호찌민 문화체육청에서 ‘경상북도-호찌민 해외체육교류’ 추진 간담회 및 교류방향에 대한 기본확인서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이날 경북체육회는 인니 서자바주와의 스포츠교류사업 모델을 설명하고, 경북의 우수체육지도자 취업, 상호전지훈련단 파견 등 상호협력방안에 대해 논의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도영 경북양궁협회장과 김응삼 체육진흥부장, 마이바흥(Mai BaHung)베트남 문화체육청 부청장을 비롯한 양측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베트남은 인구 9천500만명(세계15위)으로 40세 이하 젊은층이 60%를 차지하고 있으며, ‘제2의 도이머이(베트남어로 쇄신)정책 추진이후 신흥소비 시장으로 급속성장하고 있다.

특히 도체육회는 오는 11월 베트남 호찌민에서 열리는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을 앞두고, 교류추진의 적기로 판단해 적극적인 사업추진에 나섰다.

도체육회는 인니 서자바주와의 해외스포츠교류모델을 호찌민에도 전파해 도내 스포츠지도자 해외취업·해외전지훈련단 유치 등 해외체육교류국 다변화를 지속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오는 9월께 호찌민 현지에서 축구·배구·배드민턴 등 스포츠 친선경기를 개최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성공개최에도 힘을 보태기로 했다.

김상동 사무처장은 “이번 베트남 호찌민과의 스포츠교류를 통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성공 개최와 도체육회에서 역점 추진 중인 ‘해외스포츠교류사업’ 베트남 진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계획 ”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북체육회는 이번 간담회 후 이혁 주베트남 대한민국대사와 면담을 갖고 국가간 체육협력사업·스포츠스폰서십 등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경제부장 겸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