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 세계적 재즈스트와 가을 낭만여행 떠나요

23~25일 영주 148아트스퀘어 소극장서 개최

권진한 기자   |   등록일 2017.10.19 17: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영주시에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월드콜라주 사업추진단에서 주관하는 재즈스트의 공연 ‘월드컬처 콜라주’ 행사를 23일부터 25일까지 영주 148아트스퀘어 소극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공연은 노르웨이, 포르투갈, 네덜란드를 대표하는 재즈스트들의 무대로 채워져 영주 주민들에게 따뜻하고 감미로움을 선사한다.

이에 따라 23일은 즉흥연주와 작곡에 능하며 북유럽 재즈와 미국 정통 재즈의 감성을 기타 선율로 표현하는 노르웨이 출신 ‘야콥 영’의 무대를 시작으로 관람객과의 재즈 여행을 출발한다.

24일에는 즉흥성과 독창성이 돋보이는 재즈피아노, 그리고 인도, 브라질, 아프리카의 월드 뮤직까지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포르투갈 재즈 귀재 ‘마리오 라지냐 트리오’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직막날인 25일에는 유럽 재즈계에 등장하자마자 많은 평론가들의 관심과 지지를 얻으며, 폭넓은 음악적 소양과 탁월하고 다양한 색채감을 전달하는 네덜란드 출신의 재즈 색소폰 연주자 ‘유리 호닝 퀄텟’이 마음을 울리는 아름다운 선율을 시민들에게 선사한다.

특히 영주 148아트스퀘어는 유휴공간을 문화예술공간으로 재창조하는 문화재생 거점기관으로 영주를 대표하는 문화의 랜드 마크로서 2018 평창문화올림픽을 함께 진행하게 되어 이번 공연이 더욱 뜻깊다.

한편 이번 공연은 무료 진행으로 매일 저녁 7시 30분부터 선착순 150명의 관객에 한해서 입장 가능하며‘평창 문화를 더하다-월드컬처 콜라주’의 일환으로 평창문화올림픽 기획 사업으로 선정, 지원된다.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