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포항남울릉위원회, 내년 지방선거 체제 돌입

이종욱 기자   |   등록일 2017.12.17 20:0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포항시남구·울릉군지역위원회(위원장 직무대행 장재봉)가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본격적인 채비에 나섰다.

민주당 포항남·울릉지역위원회는 17일 장재봉 직무대행이 임명된 뒤 지역위원회 산하 각 위원회 인선과 조직정비를 마무리하고 지방선거 후보자 발굴과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역위원회는 현재 선거구 획정이 이뤄지지 않아 구체적인 지역별 후보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다양한 변수를 염두에 두고 대응전략을 준비중이라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현역인 박희정 포항시의원과 이건기·이민규 부위원장이 활발하게 활동 중이며, 최근 영입한 주해남 아동청소년위원장도 필승 전략을 짜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와 함께 인재영입에도 팔을 걷어 붙였다.

우선 박칠용 전 오천청년회장이 복당준비중이며, 허남도 동해면토지구획정리지구 조합장과 이준영 전 포항시의원을 대상으로 영입 교섭 중이다.

이들 외 백성룡 ABC어린이집 원장·채영우 경북혁신연구소장·김상헌 법률조정국장 등도 출마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장재봉 직무대행은 “바른정당·한국당 출신 전·현직 지방의원들의 물밑 입당문의와 남·북구를 불문하고 출마와 공천에 대한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며 “당의 문호를 개방하고 외연을 확대해 오는 지방선거 승리 및 포항시의회에서 한국당 과반수를 저지하겠다는 목표도 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