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 풍물시장 간판 개선사업 효과 톡톡

김성대 기자   |   등록일 2018.01.17 17:1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상주시가 전통시장인 풍물시장에 ‘에너지 절약형 간판 개선사업’을 완료했다.
상주시가 전통시장인 풍물시장에 ‘에너지 절약형 간판 개선사업’을 완료해 시장 경관 개선은 물론 에너지 절감 효과도 톡톡히 거두고 있다.

시가 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풍물시장에 들어서 있는 총 48개 업소 간판을 모두 에너지 절약형 간판으로 교체해 준 것.

상인들은 “풍물시장은 평소에도 분위기가 침침해 상주 대표 전통시장임에도 불구하고 손님들이 방문을 꺼릴 정도였는데 지금은 확 바뀐 시장 풍경을 손님들도 반기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박윤석 도시디자인과장은 “획일화된 간판에서 벗어나 시민들의 관심을 끄는 창의적인 경관을 제공하고 주위 환경과 조화를 이루도록 하려고 애썼다”며 “사업 이전과 비교해 시장 분위기가 크게 달라진 것도 소득이지만 무엇보다 약 70%가 넘는 에너지 절감 효과가 큰 성과”라고 말했다.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