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봉화은어축제, 28일부터 8일간 내성천 일원 개최

반두로? 맨손으로? 여름날 추억 사냥…먼저 잡으면 임자

박문산 기자   |   등록일 2018.07.18 17:3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지난해 열린 제19회 봉화은어축제 전국 반두잡이 어신선발대회 참가자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봉화군이 주최하고 봉화군 축제위원회가 주관하는 ‘제20회 봉화은어축제’가 오는 28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봉화군 봉화읍 체육공원과 내성천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는 ‘기다려온 맑은 여름! 다시 돌아온 봉화 은어!’라는 슬로건 아래 여름을 즐기는 가장 확실한 방법을 제안하며 지역민과 관광객들을 이끌 예정이다.

은어를 통해 봉화를 대표하는 지역 브랜드 가치로 자리매김한 봉화은어축제의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전국 반두잡이 어신 선발대회, 은어 맨손 잡이 체험, 내성천둥둥콘서트 등이 있다.

특히, 올해는 야간 프로그램을 대폭 강화해 청정 봉화의 한 여름밤을 즐기며 머무르고 싶은 축제로 자리매김할 각오다.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은어구이 및 로컬푸드 구이 체험, 다슬기잡이 체험, 은어 물장난 놀이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돼 20주년을 맞이해 내성천 무료은어 낚시체험존이 새롭게 운영된다.

봉화군은 20주년을 맞이해 기념백서 발간을 준비하는 등 그간의 성과와 자료를 체계적으로 분석하고 정리해 지속 가능한 축제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내성천, 운곡천, 낙동강에 은어 치어를 방류해 사전 축제 분위기를 조성하는 중이며 축제 현장에는 무료 은어 낚시존과 은어 소원거리 등이 새롭게 운영된다.

은어 손질, 은어 튀김, 은어구이 체험장을 함께 조성해 체험객의 편의를 도모하고 지역 로컬푸드도 구입해 화덕 공간에서 셀프조리 형태로 체험할 수 있도록 해 점증하는 관광객의 욕구에 맞춰 축제의 다변화를 도모하고 있다.

봉화군 관계자는 “은어축제 20주년 기념 이벤트로 야간 은어잡이 무료체험과 축제기간 중 군내 숙박객을 대상으로 야간 반두잡이 체험 50% 할인, 백두대간 수목원 입장료와 은어잡이체험권을 연계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해 다시 찾는 축제, 국민과 함께하는 축제로 성장하고자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지난해 열린 제19회 봉화은어축제 맨손 잡기체험 참가자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은어축제를 다양하게 즐기는 ‘꿀팁’

봉화은어축제의 백미는 은어잡이다. 반두로도 잡고 맨손으로도 잡아보면 그 짜릿한 손맛을 잊을 수 없다. 더욱이 올해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 전국반두잡이 어신선발대회(7월 29일 15시30분)를 개최해 한 단계 격상한 대회로 가장 많은 은어를 잡은 사람에게 ‘어신’이라는 칭호를 부여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그 외에도 맨손잡이 팀대항전은 10명이 한 팀으로 초등부와 일반부, 실버부로 구분 해 실시하며 전년에 이어 많은 참가자들이 열띤 경쟁을 펼치게 된다.

참가신청은 봉화은어축제 홈페이지에서 사전 접수를 해야한다. (bit.ly/반두잡이어신선발대회)

은어잡이 체험권은 일반인 1만원, 중학생 이하, 국가유공자, 장애인은 8000원이며, 단체 30인 이상일 경우 1천원 할인된다.

입장권에는 3000원의 봉화사랑 상품권이 포함돼 있으며, 상품권은 축제장과 지역의 음식점, 마트, 주유소 등에서 자유롭게 사용이 가능하다.

축제위원회에서는 이번 축제를 위해 15톤 이상의 은어를 방류하며 축제기간 중 반두잡이 체험은 30회, 맨손잡이도 34회 진행된다.

△체험
여름방학을 맞이한 아이들과 함께라면 그림과 도예, 만들기 등 미술 체험이 가능한 창의예술프로그램 ‘은어를 만나다! 자연을 꿈꾸다! 프로그램도 추천한다.

이 프로그램은 은어축제와 자연을 주제로 한 작품전시와 자연이 주는 다양한 소재를 활용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자연과 사람 그리고 지역이 공생하는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한다.

또한 축제장 상류에는 내성천 다슬기잡이 체험이 매일 2회(10시/16시) 운영되며 이 프로그램은 내성천에 조성된 체험장에서 다슬기를 채취하고 다슬기 음식도 맛볼 수 있는 생태체험형과 요리체험, 일석이조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오직 대한민국 봉화은어축제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는 가재잡이 체험과 수박서리 삼굿구이가 있다.

축제기간 동안 매일 오후 2시, 봉성 가재마을로 가는 버스에 몸을 실으면 가재 생태교육과 가재잡이 체험을 즐길 수 있고 저녁시간에 운영되는 수박서리 삼굿구이 체험은 스토리텔링을 통한 수박서리와 감자, 옥수수, 계란을 구덩이 넣어 익혀먹는 삼굿구이 체험이 함께 이뤄지는 감성과 힐링의 체험으로 매일 저녁 상운면 수박농가에서 진행된다.

좀더 역동적으로 축제를 즐기고 싶다면 내성천을 따라 조성된 코스를 짜릿하게 내달리는 아르고체험, 60M 롱슬라이드를 타고 내성천으로 풍덩하며 물대포와 워터건 놀이가 있는 물난장놀이터, 수상자전거와 페달보트 등 놀이기구 체험을 추천한다.

아울러 봉화군의 주요 관광지인 계서당, 닭실마을, 목재문화체험장, 국립백두대간 수목원을 탐방할 수 있는 문화유적탐방 투어버스에 몸을 실으면 문화관광해설사의 고품격 해설을 들으며 백두대간의 중심 봉화의 명승지를 탐방할 수 있다.

△공연
28일 개막식은 오프닝 영상을 시작으로 환영사와 축사, 개막퍼포먼스, 개막선언 순으로 진행된다.

첫날 개막축하공연에는 국내 정상급 가수인 위키미키, 에이프릴, 박상민, 현숙, 신현희와 김루트, 왈와리 등이 출연해 한여름 밤을 뜨겁게 달구며 둘째 날부터는 매일 저녁 춤과 노래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열린다.

20주년으로 성년을 맞이한 올해는 내성천 둥둥콘서트를 개최한다.

29일부터 8월 3일까지 6일 동안은 일-‘은어 잡으러 왔다가 튜브잡는 콘서트’, 월-‘내성천 SWEET 발라드 콘서트’, 화-‘류필기의 SWEET 풍류 콘서트’, 수-‘SWEET 클래식 콘서트’, 목-‘SWEET 어쿠스틱 콘서트’, 금-‘SWEET 어울림 콘서트’로 내성천의 밤을 떠들썩하게 만들 예정이다.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듯, 대형튜브 100여개를 내성천에 띄워 체험객에게 새로운 재미와 볼거리를 제공하며 축제장 주변 캠핑장에도 버스킹 공연이 열린다.

특히 오는 8월 2~3일에는 은어송이테마공원 특설무대에서 우리지역의 역사인물 성이성의 삶과 러브 스토리를 창작뮤지컬 ‘이몽룡’으로 제작해 공연한다.

△연계
28일 개막일에는 봉화군민회관에서 KBS전국노래자랑이 함께 개최되며, 남진, 김혜연, 정일송 등 유명가수가 흥을 돋운다.

전국 검도인의 기량을 뽐낼 전국생활체육 검도대회, 오락가락가요제, 가족건강걷기 대회도 연계행사로 펼쳐진다.

그 외에도 들마루 카페 조성, 노후화장실 교체, 물품보관소 휴대전화 충전서비스, 데크 정비 등 시설을 보완하고 야간 체험프로그램과 수중공연을 강화해 성년으로서의 연륜을 갖춘 봉화은어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킬 예정이다.

박문산 기자

    • 박문산 기자
  • 봉화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