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한, 대구 평리6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최종 계약

이기동 기자   |   등록일 2018.09.21 23:0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서한 평리6재정비촉진구역 조감도.
㈜서한이 지난 20일 대구 평리6구역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조합과 공사도급 본 계약(1631억 원)을 체결함에 따라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최근 서한은 2837억 원 규모의 경기도 고양삼송 B-2BL 공공지원민간임대사업(528세대) 우선협상자대상 선정에 이어 평리6재정비촉진구역 시공사 계약체결로 이달에만 총 4468억 원 수주의 쾌거를 이뤘다.

평리6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사업은 지난 14일 총회에서 관리처분계획(안) 승인 및 시공사 공사도급 본계약(안) 체결의 건 등 총 14건의 심의가 최종 통과했다. 총 조합원 202명 중 181명이 참석해 82.87%의 찬성으로 시공사 공사도급 본계약(안) 체결의 건이 가결됐으며 총회 결과에 따라 20일 최종 계약을 체결했다.

총 도급액은 1631억 원이며 총 연 면적 13만567.52㎡로 지하 3층에서 지상 26층까지 13개 동 총 856세대를 공급한다. 본계약이 체결됨에 따라 관리처분 인가 후 이주를 진행해 2019년 11월 착공 및 분양을 예정하고 있다.

서한은 전용 62㎡A 104세대, 62㎡B 73세대, 76㎡A 332세대, 76㎡B 41세대, 84㎡A 126세대, 84㎡B 70세대, 99㎡ 46세대, 39㎡A(임) 24세대, 39㎡B(임) 24세대, 62㎡A(임) 16세대 등 총 10개 타입 856세대로 수요자의 가족형태와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도심속 자연형 아파트로 최첨단 생활시스템을 도입할 전망이다.

서한 관계자는 “조합원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믿음을 바탕으로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지역기업을 믿고 맡겨주신 조합원들에게 최고의 프리미엄아파트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총 7000여 세대 규모로 진행 중인 평리 재정비촉진구역은 시공사 선정, 관리처분계획인가 신청 등 새로운 주거타운으로의 탈바꿈을 위해 착착 진행 중에 있다.

특히 서대구 KTX역 규모 확대 및 대구권 광역철도가 본격 추진됨에 따라 교통이 탁월하게 좋아질 전망이며, 나아가 도시 간 연계성 강화 및 하나의 생활권의 중심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서한은 대봉 1-3지구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을 비롯해 내당내서 주택재건축 정비사업, 동부시장 정비사업, 순천신매곡 등 다양한 도시정비사업을 추진 및 시공 중이며, 지난 2016년에는 복현3차 서한이다음을 성공적으로 준공 및 입주시킨 바 있다.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
  •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