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시, 석곡 인문학 축제 연다

26~28일 중앙아트홀·청룡회관·동해면석곡도서관에서

곽성일 기자   |   등록일 2018.10.21 17:0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포항시는 근대 한의학과 문학, 천문학 등 다양한 분야에 큰 업적으로 포항을 빛낸 석곡 이규준선생을 선양하기 위한 ‘석곡 인문학 축제’를 오는 26일부터 3일간 개최한다.

석곡 이규준(1855-1923)은 구한말 포항 동해면 임곡에서 출생해 스스로 학문을 깨친 유학자이면서 한의학자로 ‘황제소문대요’, ‘소문대요’, ‘의감중마’ 등 한의학 분야, ‘석곡산고’, ‘석곡심서’ 등 문학분야와 ‘포상기문’, ‘구장요결’등 천문학분야의 수많은 저서를 남겼다. 오늘날 학계에서는 석곡 이규준을 사상체질을 주창한 동무 이제마와 함께 근대 한의학의 양대산맥으로 평가하고 있다.

첫날인 26일에는 중앙아트홀에서 예심국악소리 극단이 석곡의 정신을 토속민요와 춤과 소리를 예술로 이야기하는 ‘토속민요로 풀어보는 석곡 국악뮤지컬’로 축제의 막을 연다.

27일에는 청룡회관에서 석곡선생의 후학인 대한한의학회 분과학회 소문학회 주관으로 석곡 이규준의 저술과 학문세계란 주제로‘석곡 재조명 학술포럼’이 열린다.

28일 동해면석곡도서관에서 메인행사인 ‘2018 석곡 인문학축제’가 열린다. 취타대의 축하길놀이를 시작으로 주제퍼포먼스 난타공연, 아이들이 부르는 약성가, 석곡 시낭송회의 추모시 낭송에 이어 공식행사가 열리고 석곡 이규준 일대기를 그린 마당극 공연, 퓨전 국악공연, 진도북춤(군무) 공연, 초청가수의 민요공연이 열린다.

행사장을 둘러싸고 길게 펼친 문학마당에서 석곡과 함께 떠나는 조선시대 여행 테마존, 석곡의 시 길에서 만나다, 석곡시 서예체험, 풀피리 체험 등 다양한 체험마당이 펼쳐지며, 석곡의 또다른 업적분야인 천문학마당에서는 석곡 개천도 이해, 별자리 스트링 아트, 별자리 타투스티커를 체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축제장에는 석곡 자료관, 석곡 소문 의료방, 한방차 시음회, 약향주머니 만들기, 옛 한약방 포토존, 한방비누 만들기, 석곡 시화전, 포상기문 천문체험, 석곡코스프레, 먹거리 장터 등의 부스가 마련된다.

한편 축제가 열리는 동안 초·중등 학생이 참가하는 ‘석곡 백일장’이 축제장 일원에서 열리고 초등학생이 참가하는 ‘석곡 이규준을 밝혀라~!, 독서골든벨’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또한 동해석곡도서관 다목적실에는 석곡의 삶을 스토리텔링한 소설 ‘백성을 섬긴 조선의 마지막 유의, 석곡 이규준’ 저자인 작가 김일광 선생과의 만남의 시간이 마련돼 있으며, 장기면 죽정리 화주산 석곡 이규준 묘소에서는 동해면개발자문위원회와 소문학회 주관‘석곡 이규준 추모제례’도 올린다.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