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 김승대·이석현·이상기 '베스트 11' 선정

K리그1 35라운드 수원전 3:1 격파 선봉
인천 탈꼴찌 견인 무고사 'MVP'

이종욱 기자   |   등록일 2018.11.07 21:2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포항스틸러스 라인브레이커 김승대와 포항의 허리 이석현, 측면 공격형 수비수 이상기가 35라운드 베스트일레븐에 선정됐다.

이들은 지난 4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과의 K리그1 35라운드 경기에서 수원의 파상적인 공세를 잘 막아낸 뒤 포항 특유의 조직력을 앞세운 공격력으로 3-1승리를 이끌어 냈다.

특히 김승대는 전반 28분 라인브레이커 본능을 살려 수원 측면을 돌파한 뒤 김도형에게 패스, 선제골을 뽑아내는 데 큰 힘을 보탰다.

또 1-1 팽팽한 승부가 펼쳐지던 후반 31분 수원 오른쪽 깊숙한 지점에서 상대수비수와 경합끝에 문전으로 올려준 볼을 이진현이 달려들어 슛, 수원골망을 뚫었다.

포항은 2-1로 앞선 상황에서 끊임없은 공세를 펼치다 38분 이석현이 쐐기골을 터뜨리며 승리를 확정지었다.

35라운드 MVP에는 인천을 골찌에서 탈출시킨 무고사에게 돌아갔다.

무고사는 지난 3일 인천 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상주와의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인천을 이날 승리로 전남을 꼴찌로 끌어내리고 11위로 올라섰다.

베스트일레븐 공격수에는 무고사와 세징야(대구), 미드필더에 한교원(전북)·남준재(인천)·이석현과 김승대(이상 포항), 수비수에 이상기(포항)·부노자(인천)·김민재(전북)·김진수(전북), 골키퍼에 손정현(경남)이 선정됐다.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