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당 경북도당 "예천군의회 해외연수 물의 책임 통감"

공식 사과

전재용 기자   |   등록일 2019.01.10 21: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이 최근 해외연수에서 물의를 빚은 예천군의회 사태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도당은 10일 사과문을 통해 “예천군의회 해외연수 중 발생한 불미스런 일과 관련, 한국당 경북도당과 예천군 당원협의회는 깊은 책임을 통감한다”며 “폭행사건으로 상처를 입은 피해자와 실망을 안긴 예천군민, 당원 동지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고 밝혔다.

도당은 폭행 사건 등 불미스런 사태를 철저히 조사하고 이와 관련된 다른 의원이 있으면 출당 등 강력한 조처를 할 방침이다.

또한 지방의원들에 대한 도덕성 함양교육을 강화하고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도당 관계자는 “당 소속 모든 의원의 윤리의식을 더욱 강화하고 마음가짐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며 “낮은 자세로 국민을 섬기는 당이 될 수 있도록 도당과 예천군 당원협의회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

    • 전재용 기자
  •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