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관광공사, '울진 덕구·백암온천' 2월 여행지 선정

김형소 기자   |   등록일 2019.02.07 19:5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울진 덕구보양온천과 백암온천이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2월 가볼 만한 특색있는 온천으로 선정됐다.

덕구보양온천은 대온천장과 스파월드, 프라이빗 스파룸, 숙박 시설을 고루 갖춘 종합 온천 휴양지로 응봉산 중턱에서 42.4℃에 달하는 온천수가 자연적으로 솟구치는 장면을 볼 수 있다.

또, 스파월드는 온천수(水) 치료 시설과 함께 야외 노천탕을 갖춰 겨울 낭만을 즐기기엔 부족함이 없다.

백암온천 역시 1997년 관광특구로 지정돼 오랜 전통을 유지하고 있으며, 온천시설을 갖춘 10여 개의 숙박업소와 비단을 두른 듯 매끄러운 온천수가 매력적이다.

박금용 관광문화과장은 “2월의 가볼 만 한 곳 선정과 28일부터 4일간 후포항 왕돌초 광장에서 열리는 ‘2019 울진대게와 붉은대게축제’도 함께 홍보해 울진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올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형소 기자

    • 김형소 기자
  • 울진 담당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