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시종 시인 39번째 시집 ‘아버지’ 펴내

황진호 기자   |   등록일 2017.06.19 16: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텔레그램텔레그램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치열한 시(詩) 정신의 대명사인 김시종(金市宗·75)중진시인이 최근 39번째 시집 ‘아버지’를 펴냈다.

이 시집엔 신작시(新作詩) ‘아버지’ ‘신의 은총 ’ ‘눈 오는 날’ 등 최근 3개월 동안 지은 28편이 실렸고, 에세이 동산엔 촌철살인의 명쾌한 산문이 광야의 횃불 역할을 하고 있다.

생전 개인시집 40권이 목표인 김시종 시인은 시집발간에 앞장서 온 출판인 이선봉 선생이 지난 4월에 서거한 것을 애통해 하는 다감한 내면을 보여주고 있다.

국판 71쪽으로 정가 5천 원이며,‘영강시안(穎江詩眼)’이 펴냈다.

문의 054-555-6224(김시종).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